집에서 독성물질이 나온다?.. 새집·밀폐건물증후군 주의보

Categories:

출처 : https://news.v.daum.net/v/20200918144045030

요약 :새집증후군은 새아파트나 신축건물 등에 입주할 때 단열재, 합판, 섬유, 가구 등의 접착제로 사용되는 포르말린에서 나오는 포름알데히드 같은 실내오염물질로 인해 생기는 피해이다. 실내오염물질은 방출 후 양이 절반으로 줄기까지 2년에서 4년이 걸리고 눈·코의 자극, 어지럼증, 피부질환 등을 유발한다.

포름알데히드 오염도는 주로 작은 평형, 고층, 높은 온도와 습도에 놓여 있을 때 오염도가 높아진다. 새집증후군 개선을 위해서는 유기 화합물이 충분히 유출될 수 있도록 한 후 충분한 환기를 통해 방출된 유기 화합물을 날려야 하고 내 공기를 수시로 환기하거나 휘발성 유기 화합물 정화 기능이 있는 공기청정기를 이용한다. 또한 각 종 미생물, 곰팡이에 의한 오염도 새집증후군의 원인이 된다. 따라서 가습기는 매일 청소하고, 오래된 타일, 에어컨 필터를 주기적으로 청소해야 한다.

새 아파트나 신축 건물이 아니여도 어지럽고 컨디션이 안 좋으면 밀폐 건물 증후군일 수 있다. 밀폐건물증후군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실내공기를 배출시키는 등 실내 환경을 바꾸고 실내 구석구석 먼지가 쌓이지 않도록 자주 청소해야 한다. 고기동 교수는 “밀폐건물증후군을 환경 개선을 통해 대응할 수 있다”고 말했다.

내 생각 :새집에 들어갈 때 새집증후군에 걸리지 않기 위해 실내오염물질을 내는 물질을 대체할만한 것이 필요하다고 생각된다.

No Response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