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형 코로나19에 강하다…점점 늘어나는 근거들

Categories:

출처 : http://dongascience.donga.com/news.php?idx=40671

요약 :혈액형이 O형인 사람이 다른 혈액형에 비해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에 덜 감염되고 중증으로 발전할 확률이 떨어진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다. 링톤 덴마크 남부대 교수가 이끄는 연구팀이 혈액형과 코로나19와의 관련성을 분석한 결과 O형이 다른 혈액형에 비해 코로나19 감염과의 관련성이 확연히 적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또 마이핀더 세콘 브리티시컬럼비아대 교수 연구팀은 코로나19 중증으로 입원한 환자 95명의 혈액형과 증상을 분석했고 A형과 AB형인 사람이 O형과 B형인 사람보다 코로나19로 인한 인공호흡기 사용 빈도가 높고 폐질환에 잘 걸렸으며 신장 투석도 자주 받았으며 응급실에 머문 평균 시간도 훨씬 길었던 걸로 나타났다. 세콘 교수는 “중증 코로나19에 주요 원인 중 하나인 혈액 응고 인자가 O형 혈액형을 가진 사람에게 더 적어 중증으로 이어질 확률이 낮은 것으로 보인다”며 “향후 어떤 이유로 다른 혈액형에 취약한지 알아내면 코로나19 치료에 활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 줄 요약 : 혈액형이 O형인 사람이 다른 혈액형에 비해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에 덜 감염되고 중증으로 발전할 확률이 떨어진다.

No Response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